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고통 호소했다"…코로나 확진 10대 극단적 선택

뉴스듣기


광주

    "고통 호소했다"…코로나 확진 10대 극단적 선택

    뉴스듣기

    코로나19에 확진돼 자가격리 중이던 10대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새벽 1시 30분쯤 코로나19에 확진돼 광주 한 아파트에 머물고 있던 10대 A군이 추락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군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광주 서부경찰서. 김한영 기자광주 서부경찰서. 김한영 기자
    사건 발생 당시 A군은 가족과 함께 자신의 집에 머물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유서는 남기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유족들은 경찰에서 "A군이 코로나19에 확진돼 고통을 호소했다"라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유족들을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