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현장EN:]'전원 메인댄서' 자부한 퀸즈아이, 목표는 '퍼포먼스 여왕'

가요

    [현장EN:]'전원 메인댄서' 자부한 퀸즈아이, 목표는 '퍼포먼스 여왕'

    핵심요약

    원채‧해나‧나린‧아윤‧다민‧제나 6인으로 이루어진 신인 걸그룹
    평균 연습생 기간 3.8년…7년 기다림 끝에 데뷔한 멤버도 있어
    타이틀곡 '야미 야미', 노래를 맛있게 즐기길 바란다는 의미 담겨
    이례적으로 데뷔곡 안무 창작에 멤버 전원 참여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퀸즈아이의 데뷔 쇼케이스가 열렸다. 왼쪽부터 원채, 해나, 나린, 아윤, 다민, 제나. 빅마운틴엔터테인먼트 제공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퀸즈아이의 데뷔 쇼케이스가 열렸다. 왼쪽부터 원채, 해나, 나린, 아윤, 다민, 제나. 빅마운틴엔터테인먼트 제공"많은 분들께 즐거움과 힐링이 될 수 있는 맛있는 음악을 계속해서 들려드리고 싶어요. 그래서 '퍼포먼스 여왕이라는 수식어를 정말 꼭 얻고 싶습니다." (해나)

    7년(원채), 4년(나린·아윤·다민), 2년(해나·제나). 가요계의 새로운 퍼포먼스 여왕이 되겠다는 포부를 품고 데뷔한 신인 걸그룹 퀸즈아이 멤버들의 연습생 기간이다. 아이돌이 되기 위해 각자 긴 시간을 거쳐, 현재의 멤버로 한 팀이 된 지는 2년 만에 마침내 데뷔했다.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퀸즈아이의 데뷔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최근 KBS1 '전국노래자랑'의 첫 단독 여성 MC가 되어 화제를 모은 김신영이 맡았다. 퀸즈아이는 데뷔 싱글 '퀸즈 테이블'(QUEENZ TABLE)의 타이틀곡 '야미 야미'(Yummy Yummy)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최초 공개했다.

    퀸즈아이라는 그룹명은 '여왕의 눈'이라는 뜻으로, '여왕의 눈처럼 빛나는 아이들'이 되고 싶다는 바람이 담겼다. 처음 팀명을 들었을 때 기분을 묻자, 해나는 "저희가 항상 어디 회사 연습생이라고만 얘기했는데 퀸즈아이의 누구입니다 하고 말하게 돼서 굉장히 감회가 새로웠다. 눈이 제일 중요한 부위이지 않나. 뭔가 굉장히 소중한 사람이 된 것 같아 기분이 좋았다"라고 밝혔다.

    '야미 야미'는 퀸즈아이만의 음악적 정체성을 맛에 비유해 '노래를 맛있게 즐기길 바란다'는 의미를 가진 노래다. 아윤은 "곡 처음 들었을 때 다들 너무 좋아서 말을 잇지 못했다. 다들 데뷔곡을 들으니까 '아, 이제 우리가 한 그룹으로 뭉쳐서 데뷔하는구나' 하는 사실에 저는 몰래 눈물을 훔치기도 했다"라고 말했다.

    주목할 만한 부분은 멤버 전원이 '야미 야미' 안무 창작에 참여했다는 점이다. 6인 전부 '메인 댄서'를 표방하는 그룹의 자신감을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다. 리더 원채는 "좋아하는 사람에게 정성 들인 음악을 준비하는 것처럼 저희도 여러분께 정성 들인 음악을 들려드리고 싶어서, 안무 제작에 참여했다. 저희 색이 더욱더 선명하게 담긴 곡"이라고 소개했다.

    퀸즈아이의 데뷔곡은 '야미 야미'로, 멤버 전원이 안무 창작에 참여했다. 빅마운틴엔터테인먼트 제공퀸즈아이의 데뷔곡은 '야미 야미'로, 멤버 전원이 안무 창작에 참여했다. 빅마운틴엔터테인먼트 제공
    멤버들이 직접 안무 창작에 참여한 소감도 밝혔다. 원채는 "회사에서 우리 안무로 하자고 했을 때 정말 영광스러웠지만 걱정도 많았다. 그렇지만 우리 색깔을 가장 정확하게 담아낼 수 있는 과정이 아닌가, 어떻게 하면 잘 녹여낼 수 있을까 하고 똘똘 뭉쳐서 밤새워서 만들었다"라고 답했다.

    '야미 야미'에는 두 가지 포인트 댄스가 있다. 다민은 "첫 번째 안무는 손가락을 입에다 갖다 대는 건데 음식을 시식하는 것 같아서 '시식 댄스'라고 이름을 붙였다. 두 번째 안무는 맛있는 음악 '야미 야미'를 다섯 손가락을 찍어 먹어보겠다는 의미로 찍먹 댄스라는 이름을 붙여봤다"라고 말했다.

    롤모델로 소녀시대와 아이유를 꼽은 퀸즈아이의 목표는 무엇일까. 다민이 "저희 퀸즈아이 음악을 듣고 맛있는 음식처럼 들어주셨으면 좋겠다는 마음이다. 큰 목표는 사실 없다고 생각한다"라고 하자, MC 김신영은 "신인상 욕심은 없나. 저희 셀럽파이브는 신인상 욕심냈다"라고 해 좌중에 웃음이 터졌다. 그러자 다민은 "욕심은 당연히 갖고 있다"라고 답했다.

    수록곡 '비포 앤 애프터'(Before&After)와 두 곡의 인스트루멘털까지 총 4곡이 담긴 퀸즈아이의 데뷔 앨범은 오늘(24일) 저녁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발매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