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경인

    성남시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3년 연속 공모 선정

    올해 11월까지 14억5천만원 투입해 공원 배송 드론 등 추진

    공원 배송 드론 흐름도. 성남시 제공공원 배송 드론 흐름도. 성남시 제공
    경기 성남시는 3년 연속으로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항공안전기술원이 주관하는 '2023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올해 11월까지 14억5천만원(시비 2억원 포함)을 투입해 3개의 실증사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실증사업은 △중앙공원과 탄천 정자동 물놀이장 부근에 드론 배송 지점을 설치하고, 공원 내에서 편의점 물품을 주문하면 드론으로 유상 배송하는 '공원 배송 드론' △시설물 조사·관리의 위험성을 드론이 대신해주는 '지하 하수관로 드론 점검' △중(重)하중 드론을 활용한 초기 '화재 진압용 드론' 등이다.

    이와 함께 혁신 기술을 활용해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신성장 동력을 창출해 지역 기업의 우수 드론 기술과 모델 상용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성남산업진흥원, 베이리스. 디스이즈엔지니어링, JY시스템, 지오랩스, 바론스, BGF리테일, 이노스카이, 아스트로엑스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번 공모에 참여했다.

    시 관계자는 "올해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에 선정된 지자체 중 경기도 내에서는 성남시가 유일하다"며 "이는 성남시가 그동안 드론 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시도와 노력의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드론이라는 신기술을 활용해 도심 내 다양한 활용 분야를 발굴하고 조기 상용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실시간 랭킹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