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청주

    보은군, 오는 31일 '2023 보은 빅쇼 열린 콘서트' 개최

    보은군 제공보은군 제공
    충북 보은군에서 주민들의 대중문화예술에 대한 갈증을 풀어줄 대형 공연이 마련된다.

    보은군은 오는 31일 저녁 7시 뱃들공원 특설무대에서 '2023 보은 빅쇼 열린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공연에는 포레스텔라를 비롯해 김희재, 조항조, 경서, 박주희, 최정훈, 양지원 등이 무대에 올라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민선 8기 공약사업인 고품격 문화예술공연의 일환이라고 보은군은 설명했다.

    보은군은 오는 9월에는 뮤지컬 갈라쇼를, 10월에는 성악과 뮤지컬의 크로스오버 공연을, 11월에는 어린이 뮤지컬 공연을 기획하고 있다.

    최재형 군수는 "앞으로도 군민이 만족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고품격 문화예술 공연을 준비해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