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단독]野, 상임위에도 혁신위원장 후보 추천 요청…통로 넓히나

국회/정당

    [단독]野, 상임위에도 혁신위원장 후보 추천 요청…통로 넓히나

    상임위 간사단 회의서 김영진 "원내 의원들, 혁신위원장 추천 달라"
    박광온 원내대표도 화답 "옳은 제안, 김 실장 도와주길 바라"
    회의 참석 의원들 "혁신에 대한 당내 의견 수렴 활성화 될 듯"
    "'한 달 째 물색' 안돼 최대한 빠른 인선 있어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이래경 '다른백년' 명예이사장의 낙마로 새 혁신위원장 구인에 난항을 겪고 있는 가운데, 김영진 정무조정실장이 원내 의원들을 대상으로 적합한 후보군 추천을 요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재명 대표가 전권을 쥐고 '밀실 인사'를 벌여 검증 참사로 이어졌다는 비판이 이어지자 이를 의식해 전체 의원으로 추천 통로를 넓힌 것으로 보인다.
     
    7일 CBS노컷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김영진 정무조정실장은 이날 국회 상임위원회 간사단 회의에서 새로운 혁신위원장 선출을 위해 후보군 추천을 요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추천 취합은 김 정무조정실장이 맡기로 했고, 최대한 빠른 시일 내 인사 절차를 밟을 것이라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회의를 주재한 박광온 원내대표도 "옳은 제안인 것 같다. (김 실장을) 많이 도와주길 바란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진다.
     
    회의에 참석한 한 재선 의원은 CBS노컷뉴스와 통화에서 "오늘(7일) 간사단 회의에서 (김영진 정무조정실장이) 혁신위원장 후보군 추천을 적극적으로 해달라는 요청이 있었다"며 "(논란 이후) 의원들이든 당의 주요한 역할을 하는 분들한테 의견 수렴을 하려는 변화가 생겼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 초선·재선 모임 등 여러 그룹 내에서 이야기가 될 것이고, 어떤 콘셉트의 혁신이 필요한지에 대한 의견 수렴도 되지 않겠나"라며 "논의가 이어지면 혁신에 대한 컨센서스도 만들어질 것으로 본다"라고 설명했다.
     
    회의에 참석한 또다른 재선 의원도 "오늘 간사단 회의에서 (후보군 추천) 이야기가 있었다"면서 "쇄신 의총을 연 지 한 달이 되는 6월 14일 전에는 인선을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한 달째 물색'이라는 소리를 들어서야 되겠느냐"라고 말했다.
     
    앞서 이래경 이사장이 지난 5일 임명 9시간 만에 낙마한 가운데, 이 대표가 이 이사장 임명 전날에서야 지도부에 인선 내용을 공유하면서 '밀실 인사' 및 '인사 검증 실패' 논란이 일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