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포항

    포항시, 착한가격 업소 200곳 선정 발굴

    포항시 제공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저렴한 가격으로 우수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200개 업소를 착한가격업소로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포항시가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도 '착한가격'을 유지해온 업소를 발굴하기 위해 꾸준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 200개 업소를 착한가격업소로 선정하며, 전국 시군구 중 가장 많은 착한가격업소를 보유하게 됐다.
     
    포항시는 지난 7월 17일부터 31일까지 착한가격업소를 신규 모집했으며, 총 110개 업소가 신청을 완료했다. 이후 8월 한 달간 신청 업소를 대상으로 가격, 위생, 서비스, 공공성, 체납 및 행정처분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신규 착한가격업소로 선정했다.
     
    포항시 제공포항시 제공
    이와 함께 기존에 지정돼 있던 업소도 같은 기준을 적용해 평가해 적합한 경우 착한가격업소로 재지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착한가격업소는 공고일로부터 1년간 자격을 유지하며, 시는 선정 이후에도 가격 인상 여부, 위생, 서비스 등 운영 실태를 수시 점검할 방침이다.
     
    올해 상반기 착한가격업소에 최대 30톤의 상수도 요금을 감면하고 쓰레기봉투 50만 원 상당을 지원했다

    이후 이번 일제 정비로 최종 확정된 업소에는 착한가격업소를 나타내는 인증 표찰을 수여하고, 90만 원 상당 필요 물품 지원 등 혜택을 제공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