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2살 여자 아이, 최연소 멘사 회원…"18개월때 알파벳"



해외토픽

    2살 여자 아이, 최연소 멘사 회원…"18개월때 알파벳"

    멘사 최연소 회원(여성) 기록을 갱신한 2살의 아이슬라 맥냅. 기네스 세계 기록(GWR) 홈페이지 캡처멘사 최연소 회원(여성) 기록을 갱신한 2살의 아이슬라 맥냅. 기네스 세계 기록(GWR) 홈페이지 캡처
    미국 켄터키주의 2살 여자 아이가 IQ 상위 2%에게 입회 자격이 주어지는 '멘사(Mensa)'에 가입했다. 최연소 여성 회원 기록 갱신이다.

    30일 현지 언론 등에 따르면, 켄터키주 크레스트우드에 사는 아이슬라 맥냅은 생후 2년 195일 만인 지난해 6월 스탠퍼드 비네 지능 테스트에서 자신의 연령에 비해 IQ가 99% 높은 것으로 나타났고, 기네스 세계 기록은 지난 27일 그를 멘사 최연소 회원으로 인증했다.

    맥냅의 아버지는 기네스에 "생후 7개월이 됐을 때 그림책에서 특정 사물을 고를 수 있었고, 18개월이 됐을 때는 스스로 알파벳을 깨우치고고 2살때부터 읽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자신의 두 번째 생일에 썼다 지우는 게 가능한 필기판을 이모에게 선물받았는데, '빨강(red)'이란 단어를 읽을 수 있어 가족들을 놀라게 했고 '노랑', '고양이', '강아지' 등을 주저하지 않고 큰소리로 읽었다고 한다.

    맥냅의 부모는 딸이 IQ 검사를 받도록 결정했고, 보통 두 살 정도의 어린 아이들을 시험하지 않던 테스트 기관도 그녀의 재능을 듣고 예외적으로 검사를 했다고 설명했다.

    맥냅은 세 살에 유아원에 등록했다. 맥냅의 부모는 딸이 유치원에 일찍 들어갈 수 있도록 개별화된 수업을 희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