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울산

    울산시 공무원 우수 제안 금상에 '소화전 제수변 개선'

    울산시, 2024년 울산시 공무원 우수 제안 결과 발표
    박영진 소방경 금상 차지…독자적인 제수변 디자인

    울산시청 전경. 이상록 기자울산시청 전경. 이상록 기자
    울산광역시가 뽑은 2024년 울산시 공무원 우수 제안에 박영진 소방경의 '소화전 제수변 디자인 개선'이 금상을 차지했다.

    울산시는 공무원 우수 제안에 금상 1건, 은상 1건, 동상 2건, 장려상 2건을 각각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해 5월 1일부터 올해 4월 30일까지 총 40건의 공무원 제안을 접수했다.

    실무부서와 전문가 검토, 울산시민창안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6건을 우수 제안으로 선정했다.

    금상은 소방본부 소방행정과 박영진 소방경이 제안한 '소화전 제수변 디자인 개선'이 차지했다.

    박 소방경은 상수도와 소화전의 제수변 디자인이 동일해 발생하는 식별상의 어려움을 독자적인 소화전 제수변 디자인 개선으로 해결했다.

    특히 도로공사 시 빈번히 매몰되는 현상을 방지해 불필요한 원상복구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도 기대된다.

    은상은 소방본부 119종합상황실 이상무 소방위가 제안한 '소방호스의 간편 정리를 위한 호스 중간지점 표기'이다.

    동상은 종합건설본부 장남진 주무관의 '가로등주 자원 재활용(리사이클링)을 통한 자원 절약과 재활용 촉진'이다.

    시는 우수 제안자에게 울산시장상과 상금을 지급한다. 금상과 은상에 대해서는 행정안전부에 중앙우수제안으로 추천할 예정이다.

    시상식은 10일 오후 3시 시청 본관 9층 정책기획관실에서 열린다.

    한편 시는 국민신문고를 통해 공무원의 제안을 수시로 접수받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