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올해 재정증권 발행 '역대최대'…전액 상환완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 일반

    올해 재정증권 발행 '역대최대'…전액 상환완료

    뉴스듣기

    올해 발행액 48.7조원…지난달말 잔액 1.5조원 만기상환

    (일러스트=연합뉴스)
    정부가 올해 역대 최대인 48조 7천억원의 재정증권을 발행했지만, 전액을 상환했다.

    기획재정부는 2일 "지난달 28일 재정증권 잔액 1조 5천억원을 만기 상환했다"며 "이에 따라 올해 발행한 재정증권 전액을 상환했다"고 2일 밝혔다.

    재정증권은 세입·세출 시점의 불일치, 세입 여건 등 요인으로 국고금 출납상 일시적으로 부족해진 자금을 충당하기 위해 금융시장에 발행하는 유가증권이다.

    올해는 2월 6조원, 3월 10조원, 4월 7조원, 5월 6조원, 6월 9조 9천억원, 7월 3조원, 8월 3조 8천억원, 9월 3조원 등 8개월 연속 발행돼 4월엔 잔액이 19조원에 달하기도 했다.

    재정증권 발행이 이처럼 역대 최대치로 치솟았던 건 확장 재정 기조에 따른 정부의 재정 조기 집행, 또 한국은행 차입 위주였던 단기 자금 조달 방식을 재정증권 발행 위주로 바꾸게 한 국고금관리법 개정도 영향을 미쳤다.

    기재부 관계자는 "재정증권 발행에 따른 차입 비용은 국고 통합 계정의 운용 수익을 활용해 조달했다"고 설명했다. 현행 국고금관리법은 통합 계정 운용으로 생긴 수익금을 세입·세출 예산 외 자금 조달 비용이나 이자 지급에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