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슈시개]65세 폭행에 경비원 모른 척…美 아시안 증오 범죄 확산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미국/중남미

    [이슈시개]65세 폭행에 경비원 모른 척…美 아시안 증오 범죄 확산

    뉴스듣기

    지하철서 아시아인 기절할 때까지 폭행
    SNS에선 #stopasianhate 운동 확산
    BTS "인종차별 반대" 성명서 내기도

    트위터 캡처
    미국 뉴욕 지하철 안에서 한 아시아인 남성이 기절할 때까지 폭행당한 데 이어 대낮 한복판에서 65세 동양인 여성을 무차별로 발길질하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현지에서 아시안 증오 범죄가 잇따르자 SNS(사회네트워크서비스)에선 '#stopasianhate' 해시태그 운동이 일어나고 있다.

    30일 NYPD(뉴욕시경), 외신 등에 따르면 교회를 가던 65세 동양인 여성이 현지 한 남성으로부터 무차별로 폭행을 당하는 영상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을 보면, 한 남성이 길에서 걷고 있는 여성을 향해 갑작스레 발길질을 한다. 이어 여성이 바닥에 쓰러지자, 남성은 재차 발길질을 이어간다.

    트위터 캡처
    건물 안에 있던 경비원들도 이 모습을 지켜봤지만, 별 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는다. 급기야 한 경비원은 로비 문을 닫고야 만다.

    당시 남성은 "넌 여기에 속하지 않는다"고 말한 뒤 도망간 것으로 전해진다. NYPD는 즉각 용의자를 특정하고 모습을 공개했다.

    앞서 한 아시안 남성이 뉴욕 지하철 안에서 무차별로 폭행당하는 영상이 올라와 공분을 낳았다. 아시아인 남성이 기절하자, 그제야 남성은 폭행을 멈추고 지하철을 떠났다.

    폭행 과정에서 다수의 승객들이 있었지만, 이를 말리는 사람은 없었다. NYPD는 아시안 증오범죄 태스크 포스(TF)를 꾸려 수사에 나서겠다고 밝힌 바 있다.

    최근 아시안 증오 범죄 사건이 연달아 일어나자, SNS에서는 우려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stopasianhate' 운동까지 일어나며 현 상황을 공유하고 있다.

    트위터 캡처
    이와 관련 BTS(방탄소년단)은 "우리도 당했다"며 "우리는 인종차별에 반대한다. 우리는 폭력에 반대한다"는 성명서를 내기도 했다.

    지난 27일(현지시간) LA(로스앤젤레스) 한인타운에서 아시안 증오범죄 근절을 촉구하는 대규모 집회가 열렸다.

    2천여 명의 참석자들은 애틀랜타 연쇄 총격 사건으로 숨진 한인 등 아시아계 여성 6명을 애도하고 "아시안 증오를 멈춰라"는 구호를 외치며 총격 사건에 희생된 피해자들을 기렸다.

    이한형 기자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