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檢 정민용 구속영장 기각 후 첫 소환…김만배·남욱 오후 조사

뉴스듣기


법조

    檢 정민용 구속영장 기각 후 첫 소환…김만배·남욱 오후 조사

    뉴스듣기

    15일 정민용 소환…성남시 등 '윗선' 관여 살필 듯
    오후엔 구속 만기 1주일 앞둔 김만배·남욱 소환 예정
    '아들 50억' 곽상도 전 의원 이르면 이번주 중 조사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당시 성남도시개발공사 전략투자팀장으로 근무한 정민용 변호사. 이한형 기자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당시 성남도시개발공사 전략투자팀장으로 근무한 정민용 변호사. 이한형 기자
    대장동 민관(民官) 개발사업 특혜·로비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성남도시개발공사(공사) 전략사업실장으로 근무했던 정민용 변호사를 15일 소환 조사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대장동 의혹 전담수사팀(팀장 김태훈 4차장검사)은 이날 오전부터 정 변호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 이달 4일 정 변호사에 대해 청구한 구속영장이 법원에서 기각된 이후 첫 조사다.

    천화동인 4호 소유주 남욱 변호사의 대학 후배인 정 변호사는 남 변호사의 추천으로 공사에 입사해 유동규 전 공사 기획본부장 밑에서 대장동 사업의 실무를 맡은 인물이다.

    황진환 기자황진환 기자
    그는 유 전 본부장의 지시를 받고 민간사업자의 이익을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공모지침서를 작성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공사 내부에서는 민간사업자가 과도한 이익을 취할 우려가 있어 이를 막는 수정 의견도 나왔지만 정 변호사가 이런 반대 의견을 묵살하고 그대로 공고를 진행했다고 검찰은 의심하고 있다.

    아울러 정 변호사에게는 이같은 내용이 담긴 공모지침서를 당시 성남시장이었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에게 보고했다는 의혹도 불거졌지만 그는 "그런 적이 없다"며 선을 긋고 있다. 검찰은 정 변호사를 상대로 구속영장 청구 당시 적용한 혐의는 물론, 공사의 상위기관인 성남시도 이러한 내용을 알고 있었는지 여부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장동 의혹의 핵심 피의자, 김만배 씨와 남욱·정민용 변호사(왼쪽부터). 이한형 기자대장동 의혹의 핵심 피의자, 김만배 씨와 남욱·정민용 변호사(왼쪽부터). 이한형 기자
    검찰은 이날 오후에는 구속 만기예정일(22일)을 약 1주일 앞둔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와 남 변호사에 대한 조사도 이어갈 예정이다. 검찰은 최근 김씨를 상대로 화천대유 직원이었던 곽상도 전 국민의힘 의원 아들 병채씨에게 지급한 퇴직금 50억원의 성격에 대해 집중적으로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천화동인 5호 소유자 정영학 회계사 등의 조사 과정에서 곽 전 의원이 하나금융지주 측에 영향력을 행사해 화천대유가 포함된 하나은행 컨소시엄 구성에 도움을 줬다는 취지의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만큼 병채씨에게 퇴직금 명목으로 지급한 50억원이 곽 전 의원에 대한 대가성 자금으로 의심하고 알선수재 혐의 적용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지난 11일 의원직을 상실한 곽 전 의원을 이르면 금주 중 소환 조사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병채씨에 대해서는 이미 2차례 조사해 진술을 확보한 바 있다.  

    국민의힘 곽상도 전 의원. 황진환 기자국민의힘 곽상도 전 의원. 황진환 기자
    곽 전 의원와 함께 이른바 '50억원 지급 약속 클럽' 의혹에 연루된 박영수 전 특별검사에 대한 수사도 속도를 낼 전망이다. 박 전 특검은 화천대유 고문으로 과거 근무했고 그의 딸은 화천대유 직원으로 근무했다. 검찰은 최근 관계자 조사를 통해 남 변호사와 정 회계사가 2014년 8~11월 박 전 특검이 대표 변호사로 근무했던 한 법무법인 사무실에서 대장동 개발 사업에 입찰 준비를 했다는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미 박 전 특검의 딸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한 바 있다. 대장동 의혹과 관련해 박 전 특검이 여러갈래 의혹에 직·간접적으로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는 만큼 검찰도 곧 그를 소환해 의혹 전반에 대해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