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송영길 "3~4선은 지방, 재선은 전면에 나서 속도감 있게 뛸 것"

뉴스듣기


국회/정당

    송영길 "3~4선은 지방, 재선은 전면에 나서 속도감 있게 뛸 것"

    뉴스듣기
    핵심요약

    오늘 민주당 중앙당사서 첫 최고위원회의 진행
    다음 주 월요일 광주서 '전 국민 선대위' 첫 회의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윤호중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윤호중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이 재선 의원을 당 전면에 내세우고, 3~4선 의원들은 지역에서 활동하는 형식으로 이재명 대선후보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 송영길 대표
    는 26일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번 (인선의) 핵심은 3~4선은 지방에서 뛰고, 재선이 전면에 나서서 속도감 있게 뛴다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선대위 개편 완료 시점에 대해서는 "다음 주 정도에 구체화할 목표로 이 후보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는 29일 광주에서 전 국민 선대위 첫 회의를 열겠다고도 덧붙였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이재명 후보와 새 시대로 나아가는 열망이 모여 이심전심, 진정한 원팀이 되고 있다. 이번 선거에서도 극복할 건 우리 자신"이라고 대선 승리를 다짐했다.
     
    그러면서 "우리를 상징했던 개혁, 유능, 젊음, 이런 자산들을 되찾겠다. 폭넓게 듣고 과감하게 실천하는 유능한 선대위로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윤 원내대표는 오는 29일 예정된 전 국민 선대위 회의에 대해서도 "청년을 전면 배치 하고 고3 학생도 포함해 세대의 지평을 넓힐 것이다. 이런 변화에 발맞춰 법과 예산을 제도적으로 뒷받침하는 데 만전을 기하겠다"고도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