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김종인 "윤석열 후보는 선대위가 해준대로 연기를"

뉴스듣기


국회/정당

    [영상]김종인 "윤석열 후보는 선대위가 해준대로 연기를"

    뉴스듣기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와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 윤창원 기자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와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 윤창원 기자국민의힘 김종인 선대위 총괄선대위원장은 3일 "윤석열 후보에게 '내가 당신 비서실장 노릇을 할테니 후보도 태도를 바꿔서 연기만 좀 해달라고 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선대위를 전면적으로 재편해서 새롭게 출발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오전 6개 본부 본부장의 일괄 사퇴 등 선대위 전면 개편 방침을 밝힌 김 위원장이 윤 후보에게는 '선대위가 짠 틀에 맞춰 연기하라'는 주문을 한 것이다.

    이어 김 위원장은 "과거 대선 경험상, 후보가 선대위에서 해주는 대로 잘하면 선거는 승리할 수 있다"며 "후보가 자기 의견이 있어도 국민 정서와 다르면 해선 안되고, 선대위를 운영하는 사람이 지나치게 후보 눈치를 보면 선대위가 제대로 안 간다"고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선대위 전면 개편 방침을 재차 밝히면서 "연말을 기해 나타난 여러 가지 여론을 1월 말까지 다시 원래 상황으로 전환시키지 못하면 승리를 장담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김 위원장은 전날에도 "내가 지금은 조금 직접적으로 모든 것을 관리하려고 한다. (후보의) 메시지나 모든 연설문이나 전부 다"라고 말하는 등 비서실을 통하지 않고 자신이 직접 윤 후보를 일대일로 관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