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재명 "서울에서 이기지 못하면 전체 선거 어려워"

뉴스듣기


국회/정당

    이재명 "서울에서 이기지 못하면 전체 선거 어려워"

    뉴스듣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서울시당 선대위 출범식 '더 앞으로, 더 제대로 서울'에서 선대위원장들과 출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서울시당 선대위 출범식 '더 앞으로, 더 제대로 서울'에서 선대위원장들과 출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7일 "서울에서 이기지 못하면 전체 선거에서 이기기가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서울시당 선대위 출범식에 참석해 "반드시 서울에서 이겨야 하는데 상황이 매우 나빴지만, 국민께서 새로운 기회를 조금씩 회복해 주시는 것 같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부족한 것을 인정해야 한다. 우리가 언제나 옳진 않다"며 "정치 행정의 최종 목적은 국민의 삶을 개선하고 국가를 발전하게 만드는 것이고, 우리의 신념과 가치를 관철하는 게 목표가 돼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또 "오직 국민, 국민 우선, 국민 민복이라는 목표에 도달하려면 가는 과정을 얼마든지 바꿀 수 있다"며 "차를 타고 가다가 길이 막히면 걸어갈 수도 있다. 그걸 바꿨다고 해서 위축될 필요는 없다. 그게 실용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모든 자원과 모든 역량을 오로지 국가발전과 국민의 삶을 개선하는데 다 동원해야 한다"며 "진영을 가리지 말고 정책과 사람을 최대한 쓰자"라고 덧붙였다.

    공정한 기회를 얻지 못하는 청년 세대에 대한 미안함도 표했다.
    더불어민주당이재명  대선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서울시당 선대위 출범식 '더 앞으로, 더 제대로 서울'에서 선대위원장과 주먹인사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더불어민주당이재명 대선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서울시당 선대위 출범식 '더 앞으로, 더 제대로 서울'에서 선대위원장과 주먹인사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이 후보는 "기성세대는 고도의 성장의 기회 누리고 살았다. 웬만한 대학과 학과를 졸업하면 정년이 보장되는 삶을 살았다"며 "그 다음을 선택할 게 얼마든지 있었고 (모두가) 큰 차이가 없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기성세대는 많은 기회를 누렸고 정말 많은 성취를 이뤘다. 기득의 권리를 차지했다"며 "공정성이라는 게 얼마나 중요한지를 잠시 잊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기회를 누리면서도 거기에서 파생되는 부작용을 외면한 결과, 너무나 많은 불공정과 격차가 생겼고 양극화라는 게 성장 잠재력을 훼손하는 지경에 이르러 저성장의 늪에 빠졌다"며 "새롭게 사회에 진입한 청년 세대는 기회를 잃어버리게 됐다"고 반성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