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동부, 광주 붕괴 사고 원·하청 현장책임자 소환 조사

뉴스듣기


경제 일반

    노동부, 광주 붕괴 사고 원·하청 현장책임자 소환 조사

    뉴스듣기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주상복합아파트 붕괴 사고 현장. 연합뉴스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주상복합아파트 붕괴 사고 현장. 연합뉴스고용노동부가 광주 현대아이파크 아파트 붕괴 사고에 대해 현장책임자 등을 대상으로 조사에 나섰다.

    고용노동부 광주고용노동청은 12일 HDC현대산업개발 주식회사 현장책임자(안전보건총괄책임자)와 콘크리트 골조업체 현장소장 등을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현장관계자 등을 소환해 수사 중이다.

    노동부는 "우선 관계기관과 협조하여 실종자 구조 등 사고 수습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도 "산업안전보건법 위반에 대하여 철저히 수사하여 엄중히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노동부 안경덕 장관도 전날 직접 사고 현장을 찾아 현산 본사와 주요 시공현장에 대한 특별감독을 지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노동부는 업체가 공사 과정에서 콘크리트가 적절히 굳을 시간을 확보했는지, 설계서를 준수했는지 등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른 안전기준을 준수했는지 등을 수사하고 있다.

    지난 11일 오후 3시 46분쯤 광주 서구 화정동 현대아이파크 아파트 신축현장에서 아파트 23~38층 외벽과 구조물이 붕괴한 사고로 3명이 경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고, 실종됐던 6명 중 1명이 발견돼 구조 중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