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 18세 미만 아동인구 비율 13%까지 떨어졌다

뉴스듣기


부산

    부산 18세 미만 아동인구 비율 13%까지 떨어졌다

    뉴스듣기
    핵심요약

    아동 1명인 가구 비율 52.2%, 울산·경남은 물론 전국 평균 웃돌아

    동남지방통계청 제공동남지방통계청 제공
    저출산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되면서 부산지역 만 18세 미만 아동 인구가 매년 감소하고 전체 인구에서 아동이 차지하는 비율도 계속 낮아지고 있다.  

    동남지방통계청이 30일 발표한 '최근 5년간(2016~2020년) 행정통계로 본 아동 인구·가구와 양육 현황'을 보면 부산 아동 인구는 2016년 50만 3천명에서 2017년 48만 5천명, 2018년 46만 4천명, 2019년 44만 7천명, 2020년 43만 5천명으로 해마다 줄고 있다.

    부산 전체 인구에서 아동이 차지하는 비율도 2016년 14.6%, 2017년 14.2%, 2018년 13.7%, 2019년 13.2%, 2020년 13.0%로 낮아졌다. 전체 인구에서 아동이 차지하는 비율은 울산(16.4%), 경남(15.6%)보다 훨씬 낮았고, 전국 평균(14.7%)과 비교해도 많이 낮은 수준이다.

    부산은 아동 1명인 가구 비율도 상당히 높았다. 2020년 기준 아동이 1명뿐인 가구 비율을 보면 부산은 52.2%로 울산(49.0%), 경남(48.2%)은 물론 전국 평균(50.9%)을 웃돌았다.

    부산 전체 아동 중 양 부·모가 양육 중인 아동은 88.4%였으며, 한 부·모 양육 아동은 8.8%, 부모가 양육하지 않는 아동은 2.8%로 나타났다. 상시직(일용 외 임금근로자 등) 부모의 육아휴직률은 9.0%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