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프리카 무더위 날릴 전통시장 야시장 축제

뉴스듣기


대구

    대프리카 무더위 날릴 전통시장 야시장 축제

    뉴스듣기

    한여름 무더위를 식혀줄 전통시장 야시장 축제가 잇따라 열린다.

    대구시와 대구전통시장진흥재단은 '제5회 서문가요제'와 '칠성야시장 썸머 페스티벌'을 서문·칠성야시장에서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 5회째를 맞는 '서문가요제'는 서문야시장 상설무대에서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오픈마이크(open mike)로 진행된다.
     
    가요제 참가는 온라인이나 현장접수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8월부터 11월까지 월 1회 예선을 진행한 후 12월 최종 경연전을 펼치며, 우승자에게는 트로피와 상금 100만원이 주어진다.
     
    칠성 야시장 썸머 페스티벌은 오는 6일부터 15일까지 열흘간 열린다.

    축제 기간에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 물놀이장도 운영한다.

    물놀이장은 미끄럼틀, 미니 수영장, 탈의실 등 설비를 갖추고 있고, 특히 어린이들은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또,오는 12일부터 13일 이틀간은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 '칠성야맥축제'로 진행되며 '엘린밴드', '더 엘러우' 락밴드 특별공연과 맥주 빨리 마시기, 칵테일 만들기, 퀴즈게임 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리고 참가자에게는 맥주 무료쿠폰, 야시장 음식 바우처도 제공된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유난히 무더운 올여름은 서문가요제와 칠성 썸머 페스티벌이 열리는 야시장에서 더위를 식히고 즐거운 추억도 많이 만드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