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보령에서 즐기는 '터프 머더'…아시아 첫 개최

뉴스듣기


대전

    보령에서 즐기는 '터프 머더'…아시아 첫 개최

    뉴스듣기

    13일 웅천 체육공원 특설 터프머더 어드벤처 파크…1700여 명 참가 신청

    충남 보령시 제공충남 보령시 제공
    해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터프 머더(Tough Mudder)' 대회가 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충남 보령에서 열린다.
     
    보령시는 오는 13일 웅천 체육공원에 위치한 특설 터프머더 어드벤처 파크에서 '2022 터프머더 어드벤처 보령' 대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터프 머더는 성인들이 5km 길이 대회장의 각 구간에서 장애물 넘기와 진흙 장애물 통과하기 등을 거쳐 협동심과 체력을 기르는 이벤트다. 
     
    미국에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인기를 얻으면서 해외 각국으로 시장을 넓혀왔다. 코로나19로 잠시 중단됐지만, 지난해부터 재개돼 북미 지역에서 20번의 대회가 진행된 바 있다. 
     
    터프 머더는 극한의 체력을 시험하는 스파르탄 레이스와는 달리 동반 참여자들과의 유대를 강화하고 협동심을 기르는 프로그램으로 가족과 친구, 직장 동료 등과 함께 즐길 수 있다. 
     
    5일 기준 1700여 명이 참가를 신청했다. 
     
    김동일 보령시장은 "이번 대회로 전 세계 관광객들이 보령머드를 체험하고 알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장애물 극복 레이스를 통해 가족과 친구, 동료 등과 협동심을 기르고 화합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