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울산 중·남구 조정대상지역 해제…"주택 마련 기회 확대 기대"

뉴스듣기


울산

    울산 중·남구 조정대상지역 해제…"주택 마련 기회 확대 기대"

    뉴스듣기
    울산시 제공울산시 제공
    울산시는 중·남구가 오는 26일 부동산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된다고 21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주거정책 심의회를 열어 '투기과열지구 및 조정대상지역 조정(안)'을 심의·의결하고, 울산 중·남구를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하기로 했다.

    앞서 중·남구는 집값이 크게 상승하는 등 과열 우려가 커지자 지난 2020년 12월 18일 부동산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됐다.

    이후 금리 인상과 대출 규제 강화로 주택 거래량이 급감하고, 매매가격도 크게 하락하는 등 부동산 시장이 냉각기에 접어들었다.

    중·남구는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됨에 따라 주택담보대출 비율이 확대되고, 다주택자의 양도세 중과 배제와 2주택 이상 보유자의 종부세 추가 과세가 제외된다.

    시는 세제 완화로 경제적 부담이 줄어들어 서민들의 주택 마련 기회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다소 침체된 부동산 시장이 안정적으로 관리될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주택시장 안정화를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