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주산 석부작·자연석 밀반출 하려던 60대, 해경에 덜미

뉴스듣기


전국일반

    제주산 석부작·자연석 밀반출 하려던 60대, 해경에 덜미

    • 2022-09-23 19:15
    뉴스듣기
    제주해양경찰서 제공제주해양경찰서 제공
    보존자원으로 지정된 제주 석부작(난 등을 돌에 붙인 것)과 대형 자연석을 다른 지역으로 밀반출하려던 60대가 해경에 붙잡혔다.

    제주해양경찰서는 23일 자연석과 석부작을 몰래 화물차를 실어 배편으로 다른 지역으로 가져가려한 혐의(제주특별자치도 설치 및 국제자유도시 조성을 위한 특별법 위반)로 60대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 제공제주해양경찰서 제공
    A씨는 이날 낮 12시 30분께 가장 긴 직선 길이가 53~83㎝인 석부작 11점과 54~75㎝인 자연석 3점 등 모두 14점을 트럭에 싣고 여객선을 통해 제주도를 빠져나가려한 혐의를 받는다.

    해경은 A씨를 상대로 반출 목적 등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제주특별법에 따르면 가장 긴 직선 길이가 50cm 이상인 자연 상태의 석부작과 직선 길이 10㎝ 이상의 자연 상태 암석은 제주 보존자원으로 규정돼 도지사의 허가가 있어야만 반출할 수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