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북

    전북도의회 초대 대변인에 염영선 도의원

    국주영은 도의장, "도민과 소통 강화할 것"
    임기 2년, 11월 25일 임명장 전달 예정

    전북도의회 초대 대변인에 선임된 염영선 도의원. 전북도의회 제공전북도의회 초대 대변인에 선임된 염영선 도의원. 전북도의회 제공
    전라북도의회 초대 대변인에 염영선(정읍2,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선임됐다.
     
    전북도의회(의장 국주영은)는 "11월 초 '전라북도의회 대변인 운영에 관한 규정'을 마련하고, 이에 근거해 대변인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관련 규정에 따르면 대변인은 전북도의회 주요 시책 및 의정활동에 대한 홍보 기능을 강화하고 효과적인 언론대응을 위해 운영하는 제도로, 주요 현안에 대한 공식입장 표명 등의 직무를 하게 된다.
     
    도의회 대변인은 의장이 선임하고 임기는 2년이며 염 대변인에 대한 임명장은 오는 25일 전달된다.
     
    국주영은 의장은 "전북도의회 의정활동을 더 많은 도민과 공유하고 더 활발하게 소통하기 위해 대변인을 운영하기로 했다"며 "앞으로 주요 의정사안에 대해 브리핑을 활성화하는 등 홍보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