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북도·대학, 지역혁신사업 선정 힘 모은다

뉴스듣기


전북

    전북도·대학, 지역혁신사업 선정 힘 모은다

    뉴스듣기

    RIS 지역 협업위원회 협약
    지자체와 교육청, 대학 참여

    전북도와 지역 대학은 25일 전북도청에서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선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전북도 제공전북도와 지역 대학은 25일 전북도청에서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선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전북도 제공
    전북도가 도내 4개 시·군 및 교육기관과 지방대학 혁신에 앞장서기로 했다.

    전북도는 25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지자체-대학 협력 기반 지역혁신사업(RIS) 전북도 지역 협업위원회' 협약식을 열었다.

    위원회는 지자체와 대학을 중심으로 긴밀한 연계를 통해 지역인재를 육성하고, 지역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전북도지사와 교육감, 전북대 총장이 공동위원장을 맡는다.
     
    전북도를 비롯해 전주시, 군산시, 익산시, 완주군 등 5개 자치단체와 전북도교육청, 전북대, 군산대, 원광대, 자동차기술융합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하림, 비나텍㈜ 등이 참여한다.
     
    참여 기업은 지역산업 맞춤형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 및 프로그램 개발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를 기반으로 교육부의 2023년 RIS 선정을 목표로 세웠다. 2028년까지 5년 동안 추진될 RIS 총사업비는 2145억원에 이른다.

    김관영 전북도지사는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교육청과 대학, 지역 혁신 기관, 기업이 함께 힘을 모으겠다"며 "공동대응을 통해 반드시 지역혁신사업에 선정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