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1회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 수상작 선정

뉴스듣기


전남

    제1회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 수상작 선정

    뉴스듣기

    소설 91편, 시 850편 접수, 열기 뜨거워
    12월 26일 진남문예회관에서 시상식

    제1회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 수상작 발표. 여수시 제공제1회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 수상작 발표. 여수시 제공
    전남 여수시와 한국작가회의 여수지부가 '제1회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 수상작을 선정했다.
     
    소설 부문에는 김개영 소설가의 '손가락총'이, 시 부문에는 이인호 시인의 '접힌 산' 외 9편이 각각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우수상에는 조성연 소설가의 '기억의 묘'와 서용기 시인의 '형제묘' 외 9편이 선정됐다.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은 여순사건의 역사적 진실, 화해와 상생을 통한 평화와 인권의 가치 실현을 주제로 전국 공모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공모에는 소설 부문 91편과 시 부문 850편이 접수되는 등 열기가 뜨거웠던 것으로 알려졌다.
     
    심사위원단은 "대부분 응모작들이 1948년 여순10‧19 사건의 역사적 진실을 문학적 언어로 치열히 표현해 수상작 선정에 어려움이 있었다"면서도 "완성도를 갖춘 작품 중 여순10·19 사건에 관한 문제의식을 작가의 담담한 시선으로 무게감을 갖고 풀어나가는 과정을 심사기준으로 삼았다"고 밝혔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제1회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에 관심을 갖고 응모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문학상이 여순사건의 희생자와 유족에게 따뜻한 위로를 전하고, 용서와 화해 속에 평화와 인권의 길로 나아가는 밑거름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제1회 여순10‧19 평화‧인권 문학상' 시상식은 오는 12월 26일 오후 6시30분 여수 진남문예회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소설 부문 대상에 1200만원, 우수상 600만 원, 시 부문 대상에 1천만 원, 우수상에 500만 원의 시상금이 각각 수여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