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순천시, 100억 원대 전세사기 피해자 상담 창구 운영



전남

    순천시, 100억 원대 전세사기 피해자 상담 창구 운영

    시대아파트 분양사무실에서 운영 중인 상담 창구. 순천시 제공 시대아파트 분양사무실에서 운영 중인 상담 창구. 순천시 제공 
    전남 순천시는 최근 전세사기 피해 발생에 따른 피해자 지원을 위한 현장 접수 창구 및 상담소를 운영한다.
     
    시는 6~8일까지 3일간 시대아파트 내 분양사무실과 시청 별관 건축과에서 접수 창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접수를 희망하는 임차인은 신분증, 임대차계약서 등을 소지하고 당일 방문하면 된다.
     
    또한 시는 전남도와 합동으로 '찾아가는 전세피해지원 상담소'를 운영할 계획이다.

    임차인이 전세사기피해자법에 따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돕고, 법률·심리·금융·주거지원 등 분야별 전문가들의 상담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대항력을 확보하기 위해 계약 체결 후에는 권리관계 변동사항 확인,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보험 가입, 주택임대차 신고 시 확정일자를 받으면서 전입신고까지 완료해달라"며 "선량한 시민이 도움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방면으로 홍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