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 직장동료 맞은편 집 살면서 살해 계획까지…20대 구속기소

뉴스듣기


경인

    전 직장동료 맞은편 집 살면서 살해 계획까지…20대 구속기소

    뉴스듣기
    연합뉴스연합뉴스전 직장동료의 집 맞은편 호실에서 거주하는 등 스토킹을 하면서 살해할 계획까지 세웠던 20대 남성이 재판에 넘겼다.

    수원지검은 살인예비와 스토킹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A씨를 구속기소 했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지난달 A씨는 B씨의 집에 몰래 들어가 지갑과 현금을 절취하고, 기물을 파손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당시 경찰은 A씨가 과거 한 직장에서 함께 일한 B씨에게 수차례 문자메시지 등을 보내는 등 스토킹을 한 혐의를 더해 지난 10일 A씨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

    하지만 경찰이 사건을 송치한 시점에서 A씨가 B씨에 대한 살해계획을 세웠던 정황이 확인됐다.

    이에 검찰은 보강수사를 통해 A씨의 집을 압수수색해 그가 흉기와 대형 캐리어, 에탄올, 테이프 등을 구매한 사실을 확인했다. 또 A씨가 인터넷상에 '에탄올로 질식시키는 방법'을 검색한 사실도 파악해 A씨에게 살인예비 혐의를 추가해 재판에 넘겼다.

    한편 A씨는 지난달 경기 오산시 소재 B씨가 사는 원룸 맞은편 호실을 임차해 지내온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사건을 넘겨받은 직후 A씨에 대한 추가 범죄 혐의점이 확인돼 살인예비 혐의를 포함해 기소했다"고 말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