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남원 지리산에 국내 최초 '전기 산악열차' 놓인다

뉴스듣기


전북

    남원 지리산에 국내 최초 '전기 산악열차' 놓인다

    뉴스듣기

    철도기술연구원 시범사업 공모 선정
    2026년까지 278억원 들여
    고기삼거리~고기댐에 시범노선
    육모정~정령치 13㎞에 실용화노선도

    남원 지리산 전기 산악열차 상상도. 전북도 제공남원 지리산 전기 산악열차 상상도. 전북도 제공
    전북 남원 지리산에 국내 최초로 전기열차가 놓인다.

    전북도는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 시행하는 '산악용 친환경운송시스템 시범사업' 공모에 남원시의 '지리산 친환경 전기열차 사업'이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 사업은 대중교통 접근이 어려운 산악지역을 대상으로 기존 교통인프라를 활용해 시범노선(1㎞)을 놓아 성능과 안전성을 검증하는 것이다.

    급경사와 급곡선 지역에서 운행이 가능하고, 겨울철 폭설과 결빙으로 도로 통행이 금지되는 구간에서도 산악벽지 주민의 교통기본권을 확보할 수 있다.

    남원시와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은 친환경 운송시스템 연구개발 검증을 위해 오는 2026년까지 278억원을 들여 지리산 일대 고기삼거리~고기댐 구간에 차량기지 및 검수고를 지을 계획이다.

    또한 차량 제작 등을 통해 시범노선을 구축한다.

    육모정~고기삼거리~정령치에 이르는 13㎞ 구간에 총사업비 981억원을 추가로 투입해 상용운행을 위한 실용화노선도 구축할 계획이다.
     
    이 사업이 상용화하면 생산유발효과 1610억원, 고용유발효과 1128명으로 예측된다.
     
    전북도 관계자는 "시범 및 실용화노선이 구축되면 지역주민들의 교통이동권이 확보될 것"이라며 "지리산의 수려한 경관을 관람하기 위해 찾는 관광객들로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