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장EN:]'전원 메보' 스테이씨, 이번엔 "보컬로 꽉 채웠어요"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가요

    [현장EN:]'전원 메보' 스테이씨, 이번엔 "보컬로 꽉 채웠어요"

    뉴스듣기
    핵심요약

    세 번째 싱글 앨범 '위 니드 러브', 사랑에 관한 다양한 감정 풀어내
    여섯 멤버 보컬 돋보이는 타이틀곡 '뷰티풀 몬스터', 섬세한 보컬 인상적인 팝 댄스
    데뷔 때부터 강조한 '틴프레시'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새로운 시도
    보컬리스트로서 장점 살리려고 노력 많이 해

    스테이씨가 19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싱글 3집 '위 니드 러브' 쇼케이스를 열었다.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스테이씨가 19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싱글 3집 '위 니드 러브' 쇼케이스를 열었다.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비트도 (노래에서) 빠지고 조금 더 멜로디라인도 색다르게 바뀌고… 이전에는 비트로 꽉꽉 채웠다면 이번에는 다른 사운드보다 스테이씨 보컬로 꽉 채운 곡입니다." (시은)

    '전원 센터'와 '전원 비주얼'을 강조했던 6인조 여성 아이돌 그룹 스테이씨가 이번엔 '전원 메보(메인 보컬)라는 수식어를 앞세워 컴백했다. 신곡에서도 각기 다른 여섯 멤버의 목소리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19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스테이씨의 세 번째 싱글 앨범 '위 니드 러브'(WE NEED LOVE) 발매 쇼케이스가 열렸다. 데뷔 쇼케이스 때부터 인연을 맺은 방송인 박경림이 MC를 본 이날 행사에서 스테이씨는 타이틀곡 '뷰티풀 몬스터'(BEAUTIFUL MONSTER)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최초 공개했다.

    소속사 하이업엔터테인먼트는 사랑에 관한 두려움, 용기, 희망 등 다채로운 감정을 노래한 이번 앨범에서 가장 주목할 것으로 "6인 6색 더 강력하고 독보적인 보이스"를 꼽았다. 수민은 "개성 있는 보컬과 감성적인 느낌을 많이 들어주시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왼쪽부터 스테이씨 세은, 수민.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왼쪽부터 스테이씨 세은, 수민.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시은은 "다른 사운드보다 보컬로 꽉꽉 채웠다. 그만큼 중점 뒀고, 다양한 감정이 저희 곡에 들어있다고 생각한다. 노래 녹음할 때도 전체적인 기승전결에 중점을 뒀고, 어떻게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까 PD님과 토론하고 이야기 나눴던 것 같다"라고 밝혔다.

    젊은 문화를 이끈다는 의미의 팀명을 가진 스테이씨가 데뷔 때부터 일관되게 가져갔던 '틴프레시'에서는 조금 벗어났다. 수민은 "저희는 다양한 음악을 할 거기 때문에, 이전에는 상큼하고 카리스마 있는 장르를 했다면 이번엔 되게 아련한 곡이지 않나. 그걸 틴프레시 안에 가둬놓지 않고 더 많은 걸 해 보자, 할 수 있는 건 다 해보자고 했다"라고 설명했다.

    타이틀곡 '뷰티풀 몬스터'는 '사랑이라는 이름의 용기가 필요해' '넌 날 아프게 하고 또 치료해' 등의 가사에서 알 수 있듯 사랑의 여러 가지 얼굴을 담아냈다. 웅장한 인트로를 지나 곡 전체 리듬을 잡아주는 어쿠스틱 기타와 묵직한 808 베이스로 이어지고, 후렴에선 사랑의 감정을 폭발하듯 터뜨리는 이 곡은 무엇보다 멤버들의 목소리가 포인트인 팝 댄스곡이다.

    재이는 "곡 분위기가 많이 달라졌다. 지난 앨범보다는 (이번이) 서정적이고 여유롭고 자유로운 느낌이 크다"라고 귀띔했다. 수민은 "이번 컴백은 부담감보다는 기대가 앞섰다. 너무 좋은 곡이 나왔고 그만큼 자신감 있었기 때문에 열심히 준비해서 빨리 대중에게 들려드리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왼쪽부터 스테이씨 시은, 아이사.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왼쪽부터 스테이씨 시은, 아이사.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새 앨범 '위 니드 러브'에는 '뷰티풀 몬스터' 외에도 스테이씨의 건강하면서도 유쾌한 매력이 담긴 '아이 라이크 잇'(I LIKE IT), 알면 알수록 어려운 사랑을 그려낸 '러브'(LOVE), 원곡보다 절제된 비트를 써 색다른 감각으로 재해석한 '런투유'(RUN2U)(TAK 리믹스 버전)까지 총 4개 트랙이 실렸다.

    이번 활동에서 '전원 메인보컬'을 자부하는 데서는 자신감이 묻어난다. 수민은 "보컬적으로는 되게 자기 장점을 살리려고 노력 많이 했다. 다양한 곡 많이 연습하고 다양한 색깔 보여드리고자 했다. 저 같은 경우에는 발성법을 되게 많이 연구하지 않았나 싶다"라고 답했다.

    타이틀곡 '뷰티풀 몬스터'를 누가 잘 불렀다고 생각하는지 질문이 나오자, 재이는 "저는 확실히 윤이가 정말정말 고생하기도 하고 너무너무 되게 잘해줘가지고 '어떻게 저렇게까지 (고음이) 올라가나' 싶더라. 정말 멋있어서, '와, 윤이는 정말 한계를 뚫는 친구구나' 생각했다"라고 치켜세웠다.

    수민은 "저는 개인적으로 세은이가 (이 노래와) 잘 어울린다고 생각한다. '사랑이라는 이름의 용기가 필요해'라는 킬링 파트가 세은이의 아련한 분위기와 잘 어울린다고 본다"라고 밝혔다.

    왼쪽부터 스테이씨 윤, 재이.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왼쪽부터 스테이씨 윤, 재이.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스테이씨는 이번 앨범 제작 과정이 담긴 영상을 통해 라이브와 관련해 "라이브를 안 하면 에너지가 안 나온다" "라이브를 하는 이유가 있나. 가수니까 하는 것" 등의 발언으로 화제를 모았다. 이에 시은은 "항상 라이브를 하면서 뭔가 더 살아있는 무대, 살아있는 호흡, 살아있는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것 같다. 라이브 하는 무대를 더 좋아한다. 팬분들께도 감사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라고 부연했다.

    라이브 실력을 키우기 위해 노력하는 점이나 목 관리 비법이 있는지 묻자, 아이사는 "목 관리하는 걸 되게 좋아하고 잘하는 편인데 일단 따뜻한 물을 마신다. 노래 부를 땐 카페인을 마시지 않는다. 혹시나 가래가 생기는 등 지장 있을 수 있어서 최대한 피하는 편이고, 라이브 할 때 디테일을 깨지 않으려고 연습하는 편"이라고 말했다.

    시은 역시 "저도 똑같이 카페인을 최대한 멀리하고 찬물 절대 안 마신다. 카페인과 찬물이 목에 좋다고 하면 엄청 먹었을 것 같다"라고 웃었다. 발성을 위해 코어 운동을 하지는 않냐는 질문에 "그걸 위해서 하는 건 아닌데 코어 운동하는 걸 좋아한다"라고 덧붙였다.

    하이업엔터테인먼트의 수장이자 대표 프로듀서인 블랙아이드필승과 전군의 곡을 꾸준히 발표한 스테이씨. 멤버들이 직접 곡 작업에 참여할 의향은 없을까. 수민은 "자작곡이나 앨범 참여 준비는 언제나 돼 있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과정'에 있다. 작사 관심 있는 친구도 있다. 언제나 많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바랐다.

    스테이씨의 새 앨범 타이틀곡은 '뷰티풀 몬스터'다. 19일 저녁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됐다.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스테이씨의 새 앨범 타이틀곡은 '뷰티풀 몬스터'다. 19일 저녁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됐다.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제공시은은 "워낙 저희 여섯 멤버가 음악 욕심 많고 자부심도 크기 때문에 작사 작곡에 모두 관심이 있다. (곡 참여) 얘기가 나온 적도 있지만, 좀 더 준비가 돼서 보여드리는 게 맞는다고 생각한다"라며 "저희 PD님, 정말 천재 작사·작곡가가 계시다 보니까 저희는 너무 든든하다"라고 말했다.

    스테이씨의 싱글 3집 '위 니드 러브'는 오늘(19일) 저녁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