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신병원 이탈한 60대 남성…경찰 앞에서 자해

뉴스듣기


광주

    정신병원 이탈한 60대 남성…경찰 앞에서 자해

    뉴스듣기
    연합뉴스연합뉴스
    정신병원을 이탈해 광주전남 지역을 돌아다닌 60대 남성이 경찰관 앞에서 자해해 중상을 입었다.

    23일 전남 담양·해남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30분쯤 담양의 한 정신병원에 입원 중이던 A(65)씨가 이탈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휴대전화 위치 추적을 통해 A 씨가 담양·장성·광주·해남으로 이동했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관할 경찰서에 공조를 요청했다.

    경찰은 23일 새벽 해남군 해남읍 한 목욕탕 앞에서 A 씨를 발견했다.

    경찰이 A 씨를 인계하는 과정에서 용변을 보겠다고 경찰로부터 빠져나온 A 씨가 갑자기 흉기로 신체 2곳을 자해했다. A 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 관계자는 "A 씨를 경찰차에 미처 태우기도 전에 벌어진 일"이라며 "범죄 혐의점이 없어 단순 보호 조치를 취하는 중이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A 씨의 상태가 회복되면 동기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