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도의회 김태균 부의장, 지자체 보증출연금 미납 지적

뉴스듣기


전남

    전남도의회 김태균 부의장, 지자체 보증출연금 미납 지적

    뉴스듣기
    전남도의회 김태균 부의장. 전남도의회 제공전남도의회 김태균 부의장. 전남도의회 제공
    전남 도내 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창업과 경영안정을 위한 전남신용보증재단의 지자체 출연금이 수년째 미납된 것으로 파악됐다.

    25일 전남도의회 김태균 부의장(더불어민주당·광양)이 전남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제출받은 '전남신용보증재단 시군 출연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8년부터 현재까지 순천시 등 6개 시‧군이 60억 원 규모의 출연금을 미납했다.

    미납 규모는 순천시 20억 원, 여수시 15억 1500만 원, 목포시 14억 2500만 원, 광양시 5억 7800만 원, 나주시 2억 7400만 원, 영암군 1억 9800만 원 순이다.

    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비스를 받고 있는 업체는 5만 3321개로, 도내 소기업·소상공인 12만 9585개 업체 중 41.1%에 달한다.

    김태균 부의장은 "전라남도와 전남신용보증재단은 시‧군으로부터 미납금을 신속히 출연하겠다는 확약을 받는 한편, 이 과정을 도민에게 소상히 알려야 한다"고 강력히 촉구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