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野 이상민, 與 혁신위 초청 강연…탈당 초읽기?



대전

    野 이상민, 與 혁신위 초청 강연…탈당 초읽기?

    이상민 의원 "오늘 제 신분은 시간 강사"…거취 질문에 말 아껴
    국민의힘 인요한 혁신위원장 "이 의원께 배우고자 왔다"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과 국민의힘 인요한 혁신위원회장이 21일 대전 카이스트에서 열린 혁신위 주최 토론회에서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김미성 기자(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과 국민의힘 인요한 혁신위원회장이 21일 대전 카이스트에서 열린 혁신위 주최 토론회에서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김미성 기자
    내년 총선을 앞두고 탈당 등 새로운 정치적 행보를 모색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국회의원(대전 유성을)이 국민의힘 혁신위원회가 주최한 토론회 강연에 나서면서 그의 행보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특히 5선 중진의 이 의원이 민주당을 탈당한 뒤 국민의힘에 입당할 경우 내년 총선 지형이 완전히 바뀔 수 있다는 분석이다.

    이상민 의원은 21일 오후 대전 카이스트에서 국민의힘 혁신위원회가 주최한 '한국 정치의 문제점과 개혁 방안' 토론회에서 강연했다.

    야당 중진 의원이 여당 혁신위가 주최한 토론회에 참석한 데 이어 이례적으로 강연까지 나서자, 정치권에서는 이 의원이 탈당에 대한 마음을 굳힌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이 의원은 강연 전 거취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다음 기회에 그런 말씀을 드릴 기회가 있을 것"이라며 "저도 고민이 적지 않고 심란한데, 그걸 일일이 방송에 얘기했더니 너무 왔다 갔다 하는 거 아니냐며 또 혼났다. 그래서 말조심하려고 한다"며 말을 아꼈다.

    그러면서 "오늘 여기 온 제 신분은 시간 강사"라고 강조했다. 다만 "12월 첫째주까지는 민주당에 있을 것인가 또 나갈 것인가를 정할 것"이라며 "모든 가능성을 다 열어놓고 생각할 생각"이라는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다.

    국민의힘 인요한 혁신위원장은 이 의원을 치켜세우며 '입당 러브콜'을 보내는 모양새다.

    인 혁신위원장은 이날 토론회 모두 발언에서 "이상민 의원과 이틀 전에 다른 행사에서 처음 만났는데 너무 따뜻하고, 우리가 혁신하고 있는데 원로로서 방향을 잡는 데 큰 도움이 되지 않나 기대가 크다"며 "우리 이상민 의원님께서 허심탄회하게 우리한테 접근해 온 것에 대해서 너무나 감사하게 생각하고, 오늘 좀 배우고자 해서 왔다"고 밝혔다.

    이상민 의원도 모두 발언에서 "국민의힘의 정치 개혁은 단순히 국민의힘만 또는 내년 총선만을 겨냥하는 것이 아니"라며 "민주당이나 다른 여러 정당에도 좋은 쇼크를 줌으로써 정치적 서비스의 고품질 경쟁을 할 수 있는 정치 구조와 문화를 만드는 데 큰 역할을 맡고 계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위원님들께서 하는 그 소망이 꼭 이뤄졌으면 하는 뜻에서 김경진 위원께서 저한테 지난주에 이 자리를 제안했을 때 선뜻 제가 하겠다고 했다"며 "오늘 국민의힘 혁신위에서 저한테 이런 기회를 주신 것에 굉장히 고마운 감사를 드리고, 저 자신도 위원님들한테 반성문을 쓰는 차원에서 보고 말씀을 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강연 등 토론회는 비공개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이 의원과 인요한 혁신위원장 간 입당에 대한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눴을 것으로 예상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