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재명 "신재생에너지 판매로 '바람연금·햇빛연금' 받게 하겠다"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국회/정당

    이재명 "신재생에너지 판매로 '바람연금·햇빛연금' 받게 하겠다"

    뉴스듣기
    핵심요약

    옛 탄광도시 문경서 "이제는 태양농사, 바람농사 지어야"
    "정부 투자로 지능형 전력망 깔아 대도시로 에너지 팔게 하겠다"
    "박정희 시대 고속도로처럼 에너지고속도로가 부유하게 만들어줄 것"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12일 경북 문경시 가은역을 찾아 꼬마열차에 탑승하기에 앞서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12일 경북 문경시 가은역을 찾아 꼬마열차에 탑승하기에 앞서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대구·경북지역 순회 유세 중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12일 신재생 에너지 정책 실현을 통해 국민들이 "바람연금, 햇빛연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경북 문경시 가은역에서 "이제는 태양농사를 지어야 하고, 바람농사를 지어야 한다"며 "동네 주민이 함께 (농사를) 지어서 나는 수익으로 노후를, 현재의 삶을 바꿔 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태양광과 풍광 등을 통해 만들어낸 신재생 에너지를 판매해 올리는 수입을 '햇빛연금'과 '바람연금'이라고 명명한 것이다.
     
    이 후보는 "바람연금, 햇빛연금을 받기 위해서는 바람과 태양을 에너지로 바꾸는 투자를 해야 하는데, 그 투자를 정부가 맡아줘야 한다"며 "에너지를 서울과 부산으로 팔 수 있도록 지능형 전력망을 촘촘히 깔면 새로운 시대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된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연합뉴스아울러 "마치 박정희 시대의 고속도로가 전국의 산업화를 이끌었던 것처럼 에너지 고속도로가 바람, 태양으로 여러분을 부유하게 만드는 자원이 될 것"이라며 박정희 마케팅을 활용하기도 했다.
     
    이 후보는 "저희 아버지도 잠깐 (탄광에서) 일하셨다"며 문경과의 인연을 소개한 후 "대공황시대의 뉴딜정책처럼, 미국 정부 조 바이든 대통령처럼 대대적인 국가 투자를 통해서, 강력한 경제부흥정책을 통해서 새로운 산업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