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석열 "여성가족부 폐지… 뭐든 국가와 사회 위하는 일"

뉴스듣기


국회/정당

    윤석열 "여성가족부 폐지… 뭐든 국가와 사회 위하는 일"

    뉴스듣기
    핵심요약

    윤석열, 여가부 폐지 입장 확고
    재차 "여가부 폐지가 맞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 연합뉴스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 연합뉴스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8일 여성가족부 폐지 입장을 재차 밝혔다.

    윤 후보는 이날 발달장애인 특별전시회 일정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여가부 폐지 공약과 관련해 "뭐든지 국가와 사회를 위해 하는 일이라고 생각해주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윤 후보는 최근 자신의 SNS에 '여성가족부 폐지'라고 쓰며 여가부 폐지를 주장하고 나섰다. 논란이 일었지만 윤 후보는 이날도 "여가부 폐지가 맞다"라며 "더이상 남녀를 나누는 것이 아닌 아동, 가족, 인구감소 문제를 종합적으로 다룰 부처의 신설을 추진하겠다"라고 여가부 폐지 입장을 확고히 했다.

    한편 윤 후보는 이날 이마트를 찾았는데, 국민의힘은 윤 후보가 멸치와 콩을 든 사진을 배포했다.

    이를 두고 최근 이마트를 보유한 신세계의 정용진 회장이 SNS에 '멸공'을 올린 것과 어감이 비슷해 이와 관련된 것이 아니냐는 말이 나돌았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