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 총리 목포 해상 어선 전복 사고에 "인명구조 최선" 긴급지시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총리실

    김 총리 목포 해상 어선 전복 사고에 "인명구조 최선" 긴급지시

    뉴스듣기
    핵심요약

    김부겸 국무총리는 오늘 오후 전남 목포시 북동방 인근해상에서 발생한 전복사고에 대해 해양수산부 장관, 국방부 장관, 해양경찰청장에 "가용한 모든 함정, 항공기 및 주변을 운항 중인 어선, 상선, 관공선을 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긴급 지시했습니다.앞서 오늘 오후 1시 12분쯤 전남 진도군 장도 북동쪽 3.5㎞ 해상에서 어선 간 충돌 사고가 발생해 한 대가 전복됐고,
    승선원 5명 4명이 실종상탭니다.

    8일 오후 1시 12분께 전남 진도군 장도 북동쪽 3.5㎞ 해상에서 어선 간 충돌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사고로 전복된 어선. 이 어선에는 5명이 타고 있으며 1명이 구조되고 4명이 실종됐다. 목포해경 제공8일 오후 1시 12분께 전남 진도군 장도 북동쪽 3.5㎞ 해상에서 어선 간 충돌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사고로 전복된 어선. 이 어선에는 5명이 타고 있으며 1명이 구조되고 4명이 실종됐다. 목포해경 제공김부겸 국무총리는 8일 오후 전남 목포시 북동방 인근해상에서 발생한 전복사고에 대해"가용한 모든 함정, 항공기 및 주변을 운항 중인 어선, 상선, 관공선을 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김 총리는 이날 해양수산부 장관, 국방부 장관, 해양경찰청장에 이같이 지시하면서 "구조대의 안전에도 만전을 기하라"고 당부했습니다.

    앞서 이날 오후 1시 12분쯤 전남 진도군 장도 북동쪽 3.5㎞ 해상에서 어선 간 충돌로 총 5명이 승선해 있던 연안개량안강망 어선 한 척이 전복됐다. 현재 1명이 구조됐고, 나머지 4명에 대해서는 구조 작업이 진행 중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