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직업 잃게 될까봐…파산 신청하려는 어머니 살해한 아들

뉴스듣기


전국일반

    직업 잃게 될까봐…파산 신청하려는 어머니 살해한 아들

    • 2022-11-23 11:11
    뉴스듣기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대구지법 형사11부(이상오 부장판사)는 23일 자기 어머니를 잔혹하게 살해한 혐의(존속살해 등)로 기소된 A(30)씨에게 징역 7년을 선고했다.

    A씨는 지난 9월 28일 대구 북구 자기 집에서 둔기로 어머니를 치고 흉기로 여러 차례 찌른 뒤 목 졸라 숨지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또 범행 때 반려견이 짖자 둔기를 이용해 개를 죽인 혐의도 받고 있다.

    A씨는 B씨가 개인파산 신청을 하려 하자 환경미화원인 자신의 직업을 잃게 될까 봐 이같이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는 범행 후 차가 지나는 도로에 뛰어들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으나 미수에 그쳤다.

    재판부는 "피고인 범행은 반사회적이고 패륜적이어서 용서하기 어렵지만, 잘못을 뉘우치고 있고 가족이 선처를 탄원하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