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장이 선물로 로또" 1등 당첨 한꺼번에 7장된 사연

뉴스듣기


전국일반

    "부장이 선물로 로또" 1등 당첨 한꺼번에 7장된 사연

    • 2022-11-25 11:06
    뉴스듣기
    칠곡군 제공칠곡군 제공
    경북 칠곡의 한 로또 판매점에서 한꺼번에 7장이 1등에 당첨돼 눈길을 끌고 있다.

    25일 칠곡군에 따르면 칠곡 북삼읍의 한 로또 판매점에서 판매한 복권 가운데 지난 19일 실시한 로또복권 추첨에서 7장이 1등에 당첨됐다.

    1등 당첨자는 전국에서 모두 20명이 나왔다. 1인당 당첨금은 12억원 이상이다.

    칠곡에서 당첨된 7장은 모두 수동으로 번호를 적어 1등의 행운을 잡았다.

    판매점 주인은 "동일 인물이 수동으로 구매한 것으로 보이며, 1등 당첨자를 둘러싸고 인터넷에서 떠도는 이야기의 진위는 알 수 없다"고 전했다.

    온라인에 올라온 소문은 신원을 알 수 없는 한 네티즌이 올린 글로 "경북 칠곡 한 곳에서 로또 1등이 7장 나왔는데, 알고 보니 회식 때 부장이 같은 번호를 수동으로 찍어서 직원들에게 선물했다"는 것이다.

    인구 12만 명의 중소도시인 칠곡군에서 무려 7장이 한꺼번에 1등에 당첨되자 주민들은 군의 시그니처 포즈인 '럭키 칠곡 포즈'와 연관성을 찾기도 했다.

    럭키 칠곡 포즈는 김재욱 칠곡군수가 고안했다. 왼손 엄지와 검지를 펴 검지가 아래쪽으로 향하게 하는 자세다.

    6·25전쟁 최대 격전지였던 칠곡군의 첫 글자 '칠'과 발음이 같은 숫자 '7'을 그려 칠곡군을 상징하며 '평화를 가져다준 행운의 칠곡'을 의미한다.

    칠곡군 관계자는 "럭키 칠곡 포즈와 1등 당첨은 아무런 연관성이 없다"며 "다만 럭키 칠곡 포즈를 통해 긍정의 힘이 넘치고 도시 이미지가 밝고 역동적으로 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