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폭염특보속 제주 최대전력수요 또 경신

뉴스듣기


제주

    폭염특보속 제주 최대전력수요 또 경신

    뉴스듣기

    지난 3일 밤 최대 전력수요 1055MW로 기존 기록보다 7.4% 늘어
    낮엔 폭염경보, 밤엔 열대야 이어지며 전력량 급증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폭염 특보가 제주 전 지역을 강타한 가운데 제주지역 최대 전력수요가 또 경신됐다.

    전력거래소 제주본부에 따르면 지난 3일 오후 8시 최대 전력수요는 1055MW로, 기존 최대 기록인 지난달 7일 1047.6MW를 경신했다.

    공급 예비전력은 189MW로, 공급 예비율은 17.9%다.

    최대 전력수요가 늘어난 건 제주도 북부와 서부, 동부지역에 폭염경보가, 남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체감온도가 최고 35도까지 치솟고 있기 때문이다.

    또 6월 말 이후 한 달 이상 지속되고 있는 열대야 역시 전력량 급증의 또 다른 이유다.
     
    열대야 누적 발생일수는 제주시 35일, 서귀포시 21일, 고산 20일, 성산 16일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