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與, 만장일치로 이재명에 '선대위 쇄신 권한' 위임…"백의종군 심정"

뉴스듣기


국회/정당

    與, 만장일치로 이재명에 '선대위 쇄신 권한' 위임…"백의종군 심정"

    뉴스듣기
    핵심요약

    민주당, 오늘 긴급의총서 쇄신안 위임하기로 결의
    송영길 "문제의식 공감하고 박수로 만장일치 의결"
    윤호중 "권한 내려놓고 대선 승리 위해 백의종군 심정"
    이재명 후보, 빠른 시일 내 쇄신안 발표 예정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상임선대위원장과 윤호중 공동선대위원장이 21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에서 의원들과 국기에 경례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상임선대위원장과 윤호중 공동선대위원장이 21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에서 의원들과 국기에 경례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이 '선거대책위원회 쇄신'과 관련해 이재명 대선후보에게 모든 권한을 위임하고 백의종군하기로 뜻을 모았다. 쇄신안은 최대한 빠른 시일 내 발표하겠다는 방침이다.
     
    민주당 송영길 대표
    는 21일 국회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 직후 기자들과 만나 "모든 선대위 구성에 새로운 재구조, 쇄신에 대한 권한을 이재명 후보에게 위임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선대위) 구성 권한은 원칙적으로 후보에게 있다. 그 당헌·당규에 따라 오늘 의총을 통해 의원님들이 문제의식을 공감하고 함께 박수로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덧붙였다.
     
    송 대표는 "이 후보가 지난 3일 동안 선대위와 당에 쇄신을 강력히 요청했다. 본인 스스로도 잘못한 점, 부족한 점을 반성하면서 함께 변화해 가자는 메시지를 줬다"며 "이에 새로운 선대위 쇄신과 의사결정의 신속성과 기동성, 소통 활성화를 위해 새로운 구조 개혁이 필요하단 점에 공감을 가졌다"고 이날 의총 배경을 설명했다.

    윤호중 원내대표도 "전체 의원들이 기득권과 권한을 내려놓고 그야말로 대선 승리를 위해서, 국회의원으로서 백의종군하는 심정으로 모든 일을 다 하겠다고 하는 굳은 의지를 모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의총에서는 약 20명의 의원이 발언권을 얻은 것으로 전해진다. 구체적으로 지역 차원에서 선대위를 구성해 활동하자는 안, 여성본부, 정책본부 등 각 분과의 역할 등에 대한 이야기가 오고 간 것으로 알려졌다.
     
    선대위 재구성 권한을 위임받은 이 후보는 최대한 빠른 시일에 쇄신안을 발표하겠다는 각오다. 앞서 이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대선 승리의 책임만 남기고 완전히 새롭게 시작하겠다'는 제목의 글을 올리며 "날렵하게, 가볍게, 국민이 원하는 곳을 향해서 빠르게 달려가겠다"고 강조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