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李 34.5%, 尹 33%, 安 12.9%… 상반된 여론조사도 나와

뉴스듣기


국회/정당

    李 34.5%, 尹 33%, 安 12.9%… 상반된 여론조사도 나와

    뉴스듣기
    핵심요약

    한국리서치 17~19일 조사
    이재명과 윤석열 오차범위 내 초접전
    반면 미디어리서치 조사에선 尹이 李에 앞서

      그래픽=김성기 기자 그래픽=김성기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지지율 격차가 줄며 초접전 양상이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20일 나왔다. 다만 이날 발표된 또 다른 여론조사에선 윤 후보가 이 후보를 10%p 앞섰다는 조사 결과가 발표되기도 했다.

    한국리서치가
    KBS 의뢰로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전국 성인 1천 명에게 차기 대선 후보 지지 여부를 물었더니 이재명 후보가 34.5%의 지지율을 보였고, 이어 윤석열 후보 33.0%,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12.9%, 정의당 심상정 후보 3.0% 순이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

    직전 해당 기관 조사에서 이 후보와 윤 후보의 격차는 13.1%p에 이르렀지만, 격차가 오차 범위 안으로 줄어든 것이다. 

    당선 가능성을 물었더니 이재명 후보가 46.9%로 윤석열 후보(37.4%)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다만 이날 발표된 또 다른 여론조사에선 윤 후보가 이 후보를 크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나기도 했다.

    미디어리서치가 OBS 의뢰로 지난 18일과 19일 전국 성인 1002명에게 물은 결과를 보면 윤 후보가 45.7%의 지지를 받아 이 후보(34.7%)를 크게 제쳤다. 안철수 후보는 10.0%의 지지율로 3위에 올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 ±3.1%p)

    양자대결 조사에서도 윤 후보는 48.8%의 지지를 받아 이 후보(37.3%)에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여론조사심의위 홈페이지 참조)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